제목, 등록일, 첨부파일 등 복권기금 언론홍보 상세정보
제목 로또복권 판매인 모집, 계약대상자 1,714명 선정
등록일 2023-04-20
첨부파일
- 지난 3월 6일부터 4월 18일까지 동행복권 홈페이지 통해 총 57,842명 지원
  - 일반 참관인 직접 참여해 계약대상자 선정, 자격 심사 후 최종 확정

복권수탁사업자 ㈜동행복권이 2023년 온라인(로또)복권 신규판매인 계약대상자 1,714명을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로또복권 신규판매인은 지난 3월 6일부터 4월 18일까지 모집했고, 전국 178개 시·군·구 지역에서 총 57,842명이 지원하여 34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22년 경쟁률은 53 대 1로(70,319명 지원) 지난해 비해 12,477명이 줄었고 약 18%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신청 당시 3년 평균 복권 판매 수수료 소득을 공지한 것에 기인한 것으로 판단되며, 선정 후 포기하는 사례를 미연에 방지하여 개설률 향상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 로또복권 신규판매인 모집 추첨 현장에서 참관인들이 직접 참여하고 있다.

온라인복권 신규판매인 신청은 장애인,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가정의 세대주, 독립유공자 및 국가유공자 등 우선계약대상자와 차상위계층(국민기초생활보장법 제2조 제10호)을 대상으로 동행복권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받았다. 

계약대상자 추첨에는 공정성 담보를 위해 우선계약대상자 협회 추천자, 일반인, 복권위원회, 경찰관 등 약 20명의 참관인이 참여했으며 일반인 참관은 ’23년 신규판매인 모집에 신청(동행복권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한 5명을 선착순으로 선정했다. 

또한, 예전에는 일부 로또판매점에서 줄을 서서 기다리는 사람들의 모습을 보고 막대한 수익을 기대하는 신청자들이 있었지만, 최근 3년간 신규 개설 판매점('22년도 제외)의 연간 수수료 수입(평균 24백만 원/부가세 제외)을 사전에 공지하여 오해의 소지를 차단했다. 
 
추첨프로그램 개발 기관인 서울대학교 소프트웨어 무결점 연구센터와 씨에이에스(C.A.S)에서 검증 주관을 담당했고 계약대상자 추첨과정은 전문가들의 데이터 검증을 거친 후 전산 프로그램을 통한 시·군·구(기초자치단체 기준) 별 무작위 추첨방식으로 진행됐다. 참관인이 직접 확인한 접수데이터 해쉬(Hash, 데이터 무결성을 검증하는 함수)키와 참관인이 직접 뽑은 추첨 공 숫자로 구한 난수값(고유번호)을 전산 프로그램에 입력해 추첨 결과를 도출했다. 
 
선정 결과는 참관인들의 면밀한 검토 작업을 거친 후 19일 오후 6시경 동행복권 홈페이지에 발표했다. 이날 예비후보자도 모집 지역 기준으로 588명을 추가 선정했다.
 
계약대상자는 4월 24일부터 5월 26일까지 서류제출 및 자격 심사를 거쳐, 5월 29일 로또복권 판매인으로 최종 확정된다. 단, 계약대상자 중 심사과정에서 심사 탈락과 개설 포기가 발생할 경우 예비후보자 순번 기준으로 개설자격이 주어진다. 
 
동행복권 박주형 상무는 “로또복권 판매점이 신규 개설되면 주변에 판매점이 없어 복권 구매에 어려움을 겪었던 지역들의 불편함을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며, “장애인, 기초생활수급자 등 사회 취약계층 대상으로 신규판매인을 선정해 경제적 자립의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로또복권 판매인 모집 추첨 결과는 동행복권 홈페이지(www.dhlottery.co.kr)와 판매인모집 홈페이지(https://sales.dhlottery.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끝>
이전글 행복복권의 우선협상대상자 지위 보전 가처분소송 기각
다음글 생활 걱정 없이 예술 창작에만 전념... 복권기금, 예술인 복지 지원
아래 QR 코드를 휴대폰으로 촬영해주세요.
케이뱅크 계좌 개설 페이지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