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등록일, 첨부파일 등 복권기금 언론홍보 상세정보
제목 복권기금,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위해 방과 후 활동 지원
등록일 2023-02-14
첨부파일
- 복권기금 약 294억 활용해 청소년 방과 후 활동 지원 
-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을 위해 340개 방과후아카데미 운영

“방과후아카데미의 값진 경험을 통해 자신감을 얻었어요”

인천서구청소년센터 방과후아카데미에 다니는 이온유(여, 14세) 학생은 “학교와 달리 내가 상상한 것을 직접 만들어 보고 친구들과 소통하는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라며, “새로운 또래 친구들을 만나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많아서 좋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는 복권기금의 지원을 받아 여성가족부 ‘청소년 방과 후 활동 지원 사업’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전국 340개(‘22년 기준) 청소년 수련 시설을 기반으로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의 방과 후 활동 및 생활 관리를 종합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대상은 초등학교 4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까지 이용할 수 있고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 계층, 한 부모·조손·다문화·장애가정, 2자녀·맞벌이가정에 우선순위를 둔다. 

복권기금은 해마다 청소년 활동 및 보호, 복지증진을 위해 여성가족부가 운영하는 청소년육성기금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청소년육성기금에 지원된 복권기금은 총 1,376억 38백만 원이며, 이 중 청소년 방과 후 활동 지원 사업비로 294억 4천만 원이 활용됐다.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에서는 예술·과학·리더십 개발 등 체험활동, 교과학습 중심의 전문강사진 학습지원, 급식·상담·건강관리 등 생활지원, 청소년 캠프 및 보호자 교육 등 특별지원, 청소년 중심의 자기 계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인천서구청소년센터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너나두리'는 다자녀·맞벌이가정의 초등학교 5~6학년 학생 대상으로 환경을 주제 삼아 코딩, 융합 미술 등 학교에서 경험할 수 없는 전문 체험 위주로 프로그램을 구성하여 청소년들의 예술성과 상상력을 키우는데 힘을 기울이고 있다. 
구립망원청소년문화센터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꿈터’는 초등학교 4~6학년 15명과 함께 수어동아리 ‘손갓’을 운영하며, 다양한 신체 활동 및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진행해 정상적 수업만으로는 부족한 청소년들의 인성과 창의력 개발을 지원하고 있다.

구립망원청소년문화센터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김유빈 팀장은 “청소년들이 방과후아카데미의 다양한 체험 활동에 참여하면서 자기 역량을 개발하고, 안전하고 건강한 방과 후 생활을 보내고 있다”면서 “복권기금 지원 덕분에 부족하지 않은 예산으로 돌봄 사각지대에 있는 청소년들이 올바르게 자랄 수 있는 환경을 만들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기획재정부 복권위원회 관계자는 “복권 수익금의 약 41%가 기금으로 조성되어 청소년 방과 후 활동 지원뿐만 아니라 청소년 복지시설 및 재활센터, 청소년 안전망 구축 등 다양한 공익사업에 쓰이고 있다”며 “복권기금이 미래를 스스로 준비하고 균형 있게 성장할 수 있도록 청소년들에게 튼튼한 디딤돌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끝>


이전글 ‘27억’ 로또복권 1등 미수령 당첨금 찾아가세요!
다음글 새해 맞아 연금복권, 즉석복권 1등 당첨 “내게 이런 행운이 오다니”
아래 QR 코드를 휴대폰으로 촬영해주세요.
케이뱅크 계좌 개설 페이지로 이동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