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등록일, 첨부파일 등 복권기금 언론홍보 상세정보
제목 꿈에서 아버지 산소 찾아뵌 후, 연금복권 1등 당첨
등록일 2022-04-20
첨부파일
- 친구와 돌아가신 아버지 산소 찾아뵙는 꿈꾼 뒤, 연금복권 1등 당첨    
- 복권 당첨 상상만 하다 현실로 되기도 해

복권수탁사업자 동행복권(대표 조형섭, 김세중)은 연금복권720+ 100, 101회차 1등 당첨자가 나왔다고 20일 밝혔다.

연금복권 100회차 1등 당첨자는 돌아가신 아버지 산소를 친구와 찾아뵙는 꿈을 꾼 뒤, 1등에 당첨됐다. 당첨자는 “평소 재미삼아 복권을 구매하는데 그날따라 점주님이 준 복권 번호가 맘에 들어 상당히 기분이 좋았다”며 “친구와 함께 아버님 산소를 찾아뵙고 둘러보는 꿈을 꿨고 다음날 연금복권 당첨번호를 확인 했더니 1등에 당첨됐다”고 전했다. 

또한, “평소에 착하게 살아서 돌아가신 아버지가 복을 주신 것 같다. 당첨금은 대출금 상환에 쓰고 결식아동, 어린이재단 등에도 조금이나마 후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101회차 연금복권 1, 2등 동시 당첨자는 평소 상상만 하던 복권 당첨이 현실이 돼 무척 기뻤다고 전했다. 당첨자는 “일주일에 한번 씩 복권을 사면서 ‘언젠가는 당첨되겠지’라고 생각했고, 만약 당첨되면 할 것에 대해 구체적인 계획도 세웠다”며 “당첨 전에는 집도 사고 차도 사고 여행도 갈려고 생각했었지만, 막상 당첨돼 보니 그런 것보다는 오히려 아끼고 열심히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당첨금은 저축과 노후준비에 쓸 계획”이라고 전했다. 

100회차 당첨복권을 판매한 복권판매점주는 “개업한지 6개월 밖에 안됐는데 벌써 1등 당첨자가 나와 정말 신기하고,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당첨의 행운이 돌아간 것 같아 기쁘다”며 “많은 사람들에게 일주일의 희망과 행복을 계속 나눠줄 수 있음에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연금복권 720+는 전국 복권 판매점 및 동행복권 홈페이지에서 구입 가능하며, 1등 당첨금은 20년간 매월 700만원씩, 2등 당첨금은 10년간 100만원씩 연금형식으로 지급된다. 연금복권720+ 추첨방송은 매주 목요일 오후 7시 5분경 MBC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끝>

이전글 복권기금, 어르신 노후 건강생활 책임진다
다음글 동행복권, 로또6/45 추첨 생방송 시간 변경
아래 QR 코드를 휴대폰으로 촬영해주세요.
케이뱅크 계좌 개설 페이지로 이동합니다.